default_setNet1_2

예성 여목회자회 제26회 정기총회 개최

기사승인 [1716호] 2020.02.20  11:41:53

공유
default_news_ad1

- 조명선 목사, 회장 연임 “서로 힘 얻고 격려하며 가자”

   
▲ 예성 여목회자회는 제26회 총회를 갖고 조명선 목사(중앙 문정민 총회장 우측 옆)를 연임시켰다.

예수교대한성결교회 여목회자회(회장 조명선 목사) 제26회 정기총회가 2월 3일 오전 11시 경기도 안양 성결대학교 학술정보관 야립국제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조명선 회장의 사회로 시작된 1부 예배에서는 김영미 목사(25회기 부회장)의 기도와 성경봉독 후 문정민 목사(총회장)가 “우로나 좌로나 치우치지 말라”(수 23:5~11)는 제목으로 참석자들에게 말씀을 전했다. 또 설교 후에는 김성은 목사(총회 국내선교위원장)의 격려사가 있었고, 2부 정기총회 순서에서는 회무처리와 함께 새로운 한 회기 동안 이끌어 갈 신임원들을 선출했다.

26회기 회장으로 유임된 조명선 목사는 “멀리가기 위해서는 같이 가라는 말이 있듯이 각자의 은사와 사명을 따라 맡겨진 사역들을 잘 감당하는 가운데 같이 가면서 힘을 얻고 서로 격려하며 가는 목회의 길이 되길 원한다”고 말하며 “두 달에 한 번씩 열리는 월례회와 지역전도, 1박 2일 봄철 세미나, 가을 동료선교지 방문 등을 통해 새 회기에도 여목회자회가 성장하는 해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정기총회에서 선출된 신임원은 △회장 조명선 목사 △부회장 김순이 목사 △서기 안현자 목사 △부서기 정은진 목사 △회계 김민주 목사 △부회계 유사라 목사 등이다.

양승록 기자 dsr123@daum.net

<저작권자 © 들소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