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소된 군인교회 지원

기사승인 [1703호] 2019.07.31  14:32:35

공유
default_news_ad1

- 한교봉, 성금 5천만 원 전달…“예배 어려움 속 지원 감사"

   
▲ 한국교회봉사단은 강원도 산불로 전소된 군인교회 재건축을 위해 5천만원 성금을 전달했다.

한국교회봉사단(공동대표회장 이영훈 정성진 고명진 목사)이 강원도 산불로 인해 전소된 군인 교회의 재건축을 위해 성금 5천만원을 전달했다.

한교봉은 7월 26일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군선교연합회에서 육군 22사단 정비대대 사랑의군인교회(유무열 군종목사) 재건축을 위해 성금을 전달했다. 사랑의군인교회는 매주 120여명 군인들이 출석하는 신앙의 터전이었지만 지난 4월 발생한 산불로 인해 전소됐다.

그러나 다행히 정부 지원을 받아 오는 9월부터 예배당을 재건축할 예정에 있어서 이번에 전달된 한교봉 성금으로는 교회 내부 기자재 구입과 인테리어 공사를 위해 사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전달식에서 이사장 정성진 목사는 “군선교는 한국교회가 집중해야 할 선교영역”이라며  한국교회와 성도들의 정성으로 강원 산불로 인해 예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랑의군인교회 재건축을 지원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하다는 인사말을 전했다.

이에 유무열 군종목사는 “현재 예배당이 모두 불에 타 차량을 이용해 다른 교회에서 예배를 드리면서 참석 군인이 반 이상 줄어드는 등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교회를 아름답게 잘 지어서 하나님을 진심으로 경배하는 군인들을 많이 세워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감사 인사를 했다.

이날 전달식에서는 한교봉 이사장 정성진 목사, 사무총장 천영철 목사, 한국교회총연합 사무총장 신평식 목사, 국장 정찬수 목사, 한국기독교군선교연합회 총무 김대덕 목사, 사랑의군인교회 담임 유무열 목사 등이 참석했다.

양승록 기자 dsr123@daum.net

<저작권자 © 들소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